2016.07.25 (월)

  • -동두천 30.3℃
  • -강릉 25.4℃
  • 구름많음서울 31.3℃
  • 구름많음대전 31.8℃
  • 흐림대구 26.3℃
  • 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32.6℃
  • 부산 27.5℃
  • -고창 31.2℃
  • 구름조금제주 30.1℃
  • -강화 28.7℃
  • -보은 32.0℃
  • -금산 31.9℃
  • -강진군 31.9℃
  • -경주시 25.3℃
  • -거제 29.3℃
배너

배너

미 공군, F-35A 개조작업 완료




미 공군은 F-35A의 최초작전가능(Initial Operational Capability, 이하 IOC) 선포를 위한 개조 작업이 완료 되었다고 13일 밝혔다. 미 공군은 록히드마틴의 F-35A 12대를 인도 받음으로써 첫 F-35 운용 대대의 IOC 선포를 위한 최저 기준을 충족했다고 설명했다.
 
2013년 이래, IOC 선포를 위해 미 공군은 12내지 24대의 F-35A를 힐 공군기지 제34 전투비행단에 배치하고, 올해 8월에서 12월 사이에 IOC를 선포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작년 9월에 발견된 연료 탱크 결함으로 계획된 일정에 차질이 우려되었다. 미 공군 시험요원들은 사이펀(siphon) 연료 탱크에 공기가 유입되는 것을 확인했고 비행 중 연로탱크에 과중한 압력이 가해져 파열 가능성이 잠재된 것을 발견했었다.
 
이 때문에 미 공군은 인도된 2B 소프트웨어를 탑재한 F-35A 기체의 경우 연료를 가득 채운 상황에서는 3G 중력 이상의 기동을 제한했고 연료가 절반 이상 감소됐을 시에는 7G 중력까지 가능하다는 조치를 내린 바 있다. 그러나 내년에 개발완료 예정인 F-35A의 블록 3F는 전체 비행영역(flight envelope)에서 9G 중력까지 운용될 것이다.
 
힐 공군기지에 위치한 오그던 항공 군수지원 센터(Ogden Air Logistics Center) 관계자들은 F-35A 기체의 연료 이동선에 공기가 누출 되지 않도록 개조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미 국방부 시험평가국의 2015년 보고서에 따르면 솔레노이드 밸브(solenoid valve)로 조절 가능한 완화라인(relief line)을 설치하여 과도압력을 일으키는 공기를 사이펀 탱크로 배출 시키도록 개선 되었다.
 
미 공군은 F-35의 IOC 선포는 이제 조종사와 정비사들의 훈련 척도에 달려 있다고 밝혔다. F-35 전투기는 2발의 GBU-31 정밀유도폭탄과 2발의 GBU-12 정밀유도폭탄이나 2기의 AIM-120 공대공유도탄 암람(AMRAAM)을 탑재하여 기본 근접 항공 지원, 항공 후방차단, 적 방공망 파괴 및 제압 작전 등을 수행해야 할 것이다.
 
미 해병대는 작년 7월에 F-35B의 IOC를 선포하고 애리조나주 유마의 제121 비행대대(VMFA-121)의 전투력을 강화시켰다. 한편 미 해군은 IOC를 2018년 8월부터 2019년 2월 안으로 달성할 계획이다.

 
이미지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군대 동성애 허용반대


국방부, '사드 오해와 진실'


배너

주요 칼럼 다시보기


채우석 박사의 국방정책


많이 본 영상




배너

안남숙 화백의 호국 갤러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