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6 (화)

  • 맑음동두천 17.1℃
  • 맑음강릉 16.1℃
  • 맑음서울 17.3℃
  • 맑음대전 18.7℃
  • 맑음대구 19.1℃
  • 맑음울산 18.9℃
  • 맑음광주 20.1℃
  • 맑음부산 19.2℃
  • 맑음고창 19.3℃
  • 연무제주 15.6℃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17.5℃
  • 맑음금산 17.8℃
  • 맑음강진군 19.7℃
  • 맑음경주시 19.2℃
  • 맑음거제 18.2℃
기상청 제공

채우석

전체기사 보기
배너


神이 부여한 한국의 운명은 '국제공산당' 해체 (제2편)

차기 대한민국 정부의 숙제는 '북한 및 만주수복'

박정희 대통령의 중화학공업 투자가 소련을 붕괴시키다 이러한 중화학공업의 투자로 인하여 1980년대에 대한민국은 폭발적인 성장을 하게 되었고 그 결과 1988년 서울올림픽을 개최하게 된다. 매일 북한의 위협에 시달리던 한국이 미국의 지원에 힘입어 88서울올림픽을 개최하게 되고 발전된 한국의 모습에 충격을 받은 루마니아, 동독 등 동구권 국가들에서 반소친미 운동이 일어나게 되었고 동구권 국가들이 소련에서 벗어나서 미국의 영향권으로 편입되게 된다. 그 결과 1989년 11월 9일 동독과 서독을 가로막고 있었던 베를린 장벽이 붕괴 되었고, 결국 1991년 12월 26일 소련이 해체되었다. 또 북한은 88서울올림픽 이듬해인 1989년 세계평양학생축전을 무리하게 개최하였는데, 그 결과 경제가 붕괴되어 1990년대 초반부터 300만 명이 굶어 죽는 일명 ‘고난의 행군’시기로 들어가게 된다. 이승만 대통령과 박정희 대통령은 ‘한미상호방위조약’과 ‘중화학공업’이라는 두 개의 축을 통해 대한민국을 60~70년 만에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 및 군사강국으로 올려놓았다. 그리고 소련을 제거하는데 전초기지 역할을 했었던 대한민국은 중국공산당을 제거하는데 가장 최전방에서 서 있는 셈



배너

최신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