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01 (금)

  • -동두천 4.4℃
  • -강릉 10.4℃
  • 맑음서울 7.6℃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6.7℃
  • 박무울산 9.3℃
  • 박무광주 8.5℃
  • 박무부산 11.6℃
  • -고창 4.0℃
  • 박무제주 9.9℃
  • -강화 6.1℃
  • -보은 1.1℃
  • -금산 1.3℃
  • -강진군 6.3℃
  • -경주시 3.9℃
  • -거제 9.8℃
배너

방위사업청 고속함사업팀, 해군1함대사령부 방문

소요군과의 소통을 통해 원활한 업무협조가 기대




방위사업청(청장 장명진) 고속함사업팀(팀장 최영만)은 8월 6일 해군 1함대사령부를 방문하여 참수리 고속정 탑승 및 고속정용 시설을 견학하고 차기고속정(검독수리-B Batch-I) 건조 과정에서 발생한 소요군의 요구사항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영만 팀장은 고속정 운용부대장인 제1해상전투단장(준장 박노천, 해사41기)을  예방한 자리에서 성능이 우수한 차기고속정 건조를 위해 고속함사업팀 모두가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약속하였으며, 박 전단장은 소요군의 아낌없는 지원과 협력을 약속하는 한편, 장병들의 생명을 책임진다는 사명감으로 사업을 진행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번 방문은 방위사업청 고속함사업팀원들이 고속정에 승함, 해상기동 체험을 통해 실제 고속정 운용자들의 어려움을 직접 느끼고 승조원들의 개선요구 사항을 차기고속정 건조사업에 반영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팀원들은 동해의 파도를 가르며 고속으로 기동하는 고속정을 직접 승함해 본 후 영화 ‘연평해전’을 통해 간접적으로 느꼈던 고속정 근무의 어려움을 실감할 수 있었다. 팀원들은 “이번 체험을 통해 고속정 근무자들의 어려움과 영화에서처럼 치열한 교전상황에서의 생존성이 취약하다는 것도 알게 되었다”며 “내가 담당하는 사업이 우리 해군장병들의 생명과 북방한계선(NLL) 사수를 보장한다는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우리 해군장병들의 생존은 보장하면서 적은 보기만 해도 두려워 할 함정을 만들어 해군에 인도할 것”이라고 앞으로의 각오를 밝혔다.

최 팀장은 “오늘 해군 1함대 방문을 통해 사업 담당자들이 고속정 운용 전장환경과 작전개념을 파악함은 물론, 향후 차기고속정에 반영할 수 있는 설계 요구사항을 수집하는 등의 성과가 있었다”며 이번 방문의 의의를 평가하였다.

차기고속정은 현재 많은 관심 속에 상영 중인 영화 ‘연평해전’에서 북방한계선(NLL)을 사수하기 위해 북한 경비정과 치열하게 교전을 벌였던 참수리 고속정이 노후됨에 따라 이를 대체하기 위해 개발이 진행되고 있다.

기존 참수리 고속정보다 강력한 무장과 전투체계를 탑재하고 보다 향상된 기동성능을 보유 할 차기고속정은 향후 윤영하급 유도탄고속함과 함께 전방함대에 배치되어 북방한계선(NLL)을 최전방에서 사수하는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종북세력에 대한 인식조사

국회의원, 지자체 의원 등 국내 정치인들 중에 북한의 지령을 받는 사람이 있다고 생각하는가요? (비회원도 투표가능) 참여기간 2016-03-30~2016-04-30









배너
배너




배너
방사청, 방산기술보호 간담회 및 기본과정 교육 실시
방위사업청(청장 장명진)은 서부지역(충청, 대전, 전라, 광주 등)에 있는 방위산업체 및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3월 30일(수) 대전(모임공간 국보)에서 '방산기술보호 간담회 및 방산기술보호 기본과정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방산기술보호 간담회는 방위산업 현장의 임직원들과 만나 방산업체의 기술보호 실태를 파악하고, 기술보호에 대한 방산업체의 애로점 및 건의사항 등 청취 수렴하여 방산기술보호 정책 및 제도를 발전시키기 위하여 실시하는 소통의 장이었다. 방위사업청은 이번 간담회를 통하여, 방위산업기술보호 법규 제정 시행(‘16.6.30)에 따른 사전 대비를 위하여 방산기술보호에 관한 정책과 제도, 관련 법규, 기술보유업체의 준비사항, 정부의 주요 지원사업 계획 등을 설명하여 적극적인 동참을 유도하였고, 방위산업 현장의 여건과 상황 및 요구사항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다. 또한, 방산기술보호 기본과정 교육은 방산업체 및 협력업체의 기술보호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방산업체 및 협력업체의 직무유형에 맞게 실무담당자 및 연구원을 위주로 방산기술보호 및 방산수출입인허가 주요 정책․제도, 기술유출 사례 및 대응방안 등 실무에 필요한 내용들에 중점을 두고 실시되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