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8 (일)

  • 맑음동두천 -7.5℃
  • 맑음강릉 0.5℃
  • 박무서울 -4.6℃
  • 박무대전 -0.9℃
  • 연무대구 0.0℃
  • 연무울산 1.1℃
  • 박무광주 2.3℃
  • 맑음부산 2.6℃
  • 흐림고창 2.0℃
  • 흐림제주 9.2℃
  • 맑음강화 -5.6℃
  • 맑음보은 -3.0℃
  • 맑음금산 -3.9℃
  • 맑음강진군 2.8℃
  • 맑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경대수 의원, 공군 기지 80% 내진설계 안 돼!

활주로, 유도로 등 비행시설 59개소중 13개소만 내진설계.. 내진설계 22% 그쳐


경대수 국회의원(국방위원회, 충북 증평·진천·음성)은 우리 공군의 비행시설이 지진에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경대수 국회의원이 공군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비행시설 78%는 내진설계 안 돼어 있고, 비행장 건축물은 46%만 내진설계가 되어 있었다.

전투기 등의 비행시설(활주로 등)의 내진설계 대상은 총 59개소이나 이중 22%인 13개소만 내진설계가 반영되었고 나머지 46개소는 내진설계가 이루어지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전투기 이착륙을 총괄하는 관제탑 등 비행장 내 건축물의 경우 1,856동이 내진설계 대상이나 이중 861동 46%만이 내진설계가 반영된 것으로 나타났다.
 

활주로, 관제탑 70%가 내진설계 안 돼.. 내진성능평가도 제대로 안 돼...

특히 전투기 이착륙 핵심인 활주로는 전체의 69%가 내진설계가 반영되지 않았다. 내진설계가 반영되지 않은 활주로는 대부분 2005년 이전에 준공된 것으로 내진성능평가 조차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을 것으로 나타났다.

전투기 이착륙의 지휘통제장소인 관제탑의 경우에도 전체의 30%만 내진설계가 반영되었고 나머지는 내진성능평가 조차 이루지지 않았다. 관제탑 중에는 2007년도에 준공되었으나 내진설계가 반영되지 않은 곳도 있었다.
 
경대수 의원은 “활주로, 관제탑 등 비행시설은 공군전력의 핵심인 전투기의 이착륙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지진 등의 피해에 매우 민감하게 반응하여야 한다”고 밝히며 “빠른 시일내에 내진성능평가를 거치고 보강작업 등을 추진해야 한다”는 대책을 주문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