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7 (목)

  • -동두천 4.0℃
  • -강릉 8.0℃
  • 구름많음서울 4.1℃
  • 구름많음대전 6.9℃
  • 흐림대구 6.1℃
  • 흐림울산 7.9℃
  • 광주 6.7℃
  • 구름많음부산 10.6℃
  • -고창 5.8℃
  • 구름많음제주 11.8℃
  • -강화 3.2℃
  • -보은 5.2℃
  • -금산 5.1℃
  • -강진군 12.3℃
  • -경주시 6.5℃
  • -거제 11.3℃

국방/방산뉴스

배너
배너

송영무 국방장관 “방위산업을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송영무 국방장관은 지난 4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 ‘2017 K-디펜스 포럼에서 정부가 주도하여 방위산업을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육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동아일보와 채널A 주최로 열린 K-디펜스 포럼은 한국 방위산업의 진로를 모색하고자 준비된 행사다.


송 장관은 이날 기조강연에서중고 무기체계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거나 수요자 요구에 따라 개조, 개량하여 경쟁력을 확보하는 등 수출 방식을 다양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무기 수출시장 개척에도 정부가 주도적인 역할을 할 것이며 신규 금융서비스를 개발하거나 기술료를 감면해주는 등 금융지원을 확대하겠다고 강조했다.


송 장관은 또첨단 무기 역할이 증대되는 현대전에서 우수한 무기 체계를 확보하기 위한 방위산업의 중요성은 더욱 크다그러나 실패를 용인하지 않는 현행 제도 때문에 도전적인 사업 추진이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신기술 개발을 위해 불가피한 시행착오를 실패로 규정하며 연구원 개인에게까지 책임을 묻는다면 누구도 적극적으로 임하지 못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는 최근 방위사업청이 국방과학연구소(ADD) 연구원들에게 시험비행 중 추락한 차세대 군단급 정찰용 무인기(UAV-Ⅱ) 값 배상을 요구한 것을 감안한 발언으로 보인다.


송 장관은 10월 서울 국제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를 언급하며문재인 대통령은 당시 축사에서 방위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수출산업으로의 도약을 강조하면서 방산 관계자 모두가 공동의 목표를 지향하는 전략적 동반자가 돼야 한다고 했다


제가 가장 먼저 강조하고자 하는 것도 이 부분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근 북한 해상봉쇄 등 대북 제재 조치를 둘러싼 청와대와의 엇박자 논란에 대해대통령과 청와대 모든 참모와 저는 한 치의 빈틈도 없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