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9 (화)

  • -동두천 25.2℃
  • -강릉 25.3℃
  • 흐림서울 25.8℃
  • 대전 23.9℃
  • 대구 23.7℃
  • 흐림울산 25.2℃
  • 광주 22.8℃
  • 부산 23.2℃
  • -고창 21.9℃
  • 제주 23.0℃
  • -강화 24.2℃
  • -보은 23.8℃
  • -금산 22.6℃
  • -강진군 26.0℃
  • -경주시 25.6℃
  • -거제 25.1℃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북한, 핵탄두 최대 20발 보유...중국은 280발

스톡홀름국제평화연구소, "북한은 미국 본토 겨냥한 ICBM 완성 향해 소형화된 핵병기 개발 진행 중"



일본 산케이 신문은 6월18일자 '북한 최대20발 핵탄두 보유 중국은 280발'라는 기사의 제목으로 스웨덴 스톡홀름국제평화연구소의 보고서를 인용해 핵무기 확산에 대해 보도했다.


스웨덴의 스톡홀름국제평화연구소(SIPRI)는 18일 세계의 핵군비에 관한 최신보고서를 발표하여 올해 1월 현재로 북한이 보유한 핵탄두는 작년 동시점과 같은 추정 10~20발, 중국의 보유수는 작년부터 10발 늘어나  280발이라고 밝혔다.


중국은 핵탄두를 늘리는 동시에 핵미사일의 근대화도 추진하고 있다. 인도와 파키스탄도 작년부터 핵탄두를 10발 늘려 각각 130~140발, 140~150발이 되어 아시아에서 핵군비 확대가 진행되었다.


북한은 작년 9월에 통산 6번째에서 과거 최대규모가 되는 핵실험에 돌입,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에 탑재하는 성능을 향상시킨 '거대한 파괴력이 있는' 수소폭탄을 개발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열핵폭탄이라고도 불리는 수소폭탄의 파괴력은 히로시마형 원폭의 약10배에 가까워 연구소에 의하면, 북한은 미국 본토를 겨냥한 ICBM 완성을 향해 위력이 강하고 소형화된 핵병기의 개발을 진행 중이다.


또한 운반수단으로서 작년 7월에는 처음으로 ICBM '화성14'의 로프티드 궤도에서 발사를 성공시켜 11월에는 미국 본토에 도달하는 ICBM '화성15'를 로프티드 궤도에서 성공시켰다고 보고서는 지적했다.


세계의 핵탄두 총수(올 1월 현재)는 미러영프중과독, 파키스탄, 이스라엘, 북한을 더한 9개국으로 1만 4465발이다. 미러가 신전략병기삭감조약(신START)에 의거한 전략핵탄두를 삭감했기 때문에 작년부터 470발(약3%)감소했지만, 미러의 보유수는 전세계의 약92%를 차지하고 있다.



(번역 : 글로벌디펜스뉴스 외신번역기자 오영진)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