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29 (목)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배너
배너

휴니드, TICN HCTRS 초도양산 전력화 완료

휴니드, 2017년 후속양산 착수

휴니드테크놀러지스(대표 신종석 / www.huneed.com)는 방위사업청과 약 126억원 규모에 해당되는 군 차세대 전술정보통신체계(TICN: Tactical Information Communication Network)의 대용량 무선전송체계(HCTRS: High Capacity Trunk Radio System) 사업 증액계약을 체결하였다고 29일 공시를 통하여 밝혔다.

이로써 휴니드는 지난 해 말 1,116억원에 달하는 최초 양산계약을 체결한 후 성공적으로 사업물량을 납품하였고, 금번 증액계약을 통하여 2016년도 기준 HCTRS 사업으로만 1,242억원의 매출을 달성하게 되었다. 이는 전년도 회사 전체 매출액의 두 배가 넘는 규모다.

또한 지난 12월 초에 국회 의결을 통해 TICN 사업의 2017년 국방예산이 2016년의 2,999억원 대비 3,705억원으로 증액 확정됨에 따라 휴니드의 ‘17년 후속 양산규모도 증가될 것으로 전망된다. 

금번 추가계약과 관련하여 휴니드의 신종석 대표이사는 “현재 진행 중인 HCTRS 사업은 금년 초도양산 전력화 완료를 시작으로 향후 2023년까지 순조롭게 양산 전력화가 진행될 것이다. 이처럼 당사가 HCTRS 전력화를 통해 군 전술통신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구축하여 중장기적으로 지속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지켜봐달라.” 밝혔다.

TICN 사업은 기존의 군 통신망을 일원화하고 다양한 전장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달하는 차세대 전술정보통신체계 사업으로써 고속·대용량으로 음성과 데이터, 영상이 통합 지원되고 기동 중에도 지휘통제나 전술 인터넷이 가능할 수 있도록 약 5조 4천억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인 대규모 사업이다.
이미지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화문에 걸린 태극기


배너

배너

한광덕 장군의 애국칼럼


박정수 장군의 안보칼럼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
배너

인터넷 방송국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