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7.11 (월)

  • -동두천 25.2℃
  • -강릉 24.4℃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6.4℃
  • 구름많음울산 25.7℃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3.9℃
  • -고창 23.3℃
  • 제주 24.0℃
  • -강화 22.1℃
  • -보은 23.1℃
  • -금산 23.9℃
  • -강진군 25.0℃
  • -경주시 23.9℃
  • -거제 24.8℃
배너

배너

창립 40주년 맞은 LIG넥스원, “응답하라! 넥스원 40년” 사진전 개최

- 미국산 미사일 창정비 회사로 시작해 첨단 유도무기 수출회사로 성장한 회사의 발자취 담아


  
 
올해 창립 40주년을 맞은 LIG넥스원이 대한민국 방위산업의 역사와 함께 해 온 회사의 발자취를 담은 사진전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1976년 미국산 미사일 창정비 회사로 시작해 오늘날 첨단 유도무기를 수출하는 종합방산업체로 성장한 LIG넥스원의 추억을 담은 300여 점의 사진을 시대별로 선보인 이번 사진전은 6월 30일부터 7월 8일까지 구미∙판교∙용인하우스 등 전국 주요 사업장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응답하라! 넥스원 40년’ 사진전에는 제품 출하 기념 이미지, 생산 현장 사진, 브리핑 모습 등 회사의 발전을 위한 임직원들의 노력이 다수 담겨 눈길을 끌었다. 공식적인 사업・행사 이외에도 시기별 회사전경과 근무모습, 야유회 등 과거 생생한 모습도 함께 전시해 의미를 더했다.
 





이외에도 80~90년대에 사용했던 근무복, 체육복, 배지, 사원증 등을 착용하고, 사무비품, 급여명세서 및 각종 옛 서류 등을 살피며 과거 근무환경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해 많은 참여를 이끌어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사내 소통기구 N-Board의 이재은 선임연구원(기계연구센터)은 “자주국방과 회사 발전을 위해 헌신해온 선배・동료들의 생생한 모습을 담은 사진자료를 최대한 많이 준비하고자 노력했다”며 “이번 사진전이 올해 40주년을 맞은 회사가 새로운 미래를 대비하며 서로 단결하고 소통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안남숙 화백의 호국 갤러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백승주 의원, '국방비 불용액' 방산업체 지급 추진
‘신성장동력 방위산업 어떻게 할 것인가?’란 주제로 6월 27일(월)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세미나가 개최되었다. 이날 세미나는 백승주 의원실(새누리당, 구미시 ‘갑’) 주최, 국회국방위원회·방위사업청·한국방위산업진흥회·한국방위산업학회 후원으로 개최되었다. 국회 국방위원장 김영우 의원은 “방위산업은 자기 나라를 자기 손으로 지키겠다는 국가적인 의지의 표현입니다. 북한은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 등 극단적인 도발을 해오고 있고, 해외시장에서 우리 방산업체들이 경쟁해야 할 회사들은 너무 거대합니다. 이런 상황에서 방위산업이 신성장동력으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전폭적인 관점과 혁신이 필요합니다. 오늘 나온 각종 의견들을 적극적으로 수용하여 정책에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장명진 방위사업청장은 “전쟁터 같은 세계 방산 시장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글로벌 방산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을 정도의 체격과 기술력을 갖추어야 합니다. 방사청은 오늘 토론회에서 개진되는 의견들을 정책에 적극 반영하여 방위산업이 신성장동력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가겠습니다.”라고 밝혔다. 한국방위산업학회 채우석 회장은 ‘방위산업의 미래를 위한 패러다임 혁신‘이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