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19 (화)

  • -동두천 -5.3℃
  • -강릉 -1.1℃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2.9℃
  • 맑음대구 -0.2℃
  • 맑음울산 0.9℃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2℃
  • -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4.4℃
  • -강화 -4.4℃
  • -보은 -3.8℃
  • -금산 -3.0℃
  • -강진군 -0.3℃
  • -경주시 0.0℃
  • -거제 2.0℃
기상청 제공

글로벌 신무기 거래동향

배너
배너

미 빙엄턴 대학, 섬유 기반 신축성 바이오 배터리 개발

섬유 기반 바이오 배터리는 신축성이 우수하여 안정적으로 전류 생산


미국 빙엄턴 대학이 전적으로 섬유를 기반으로 하여 박테리아를 이용해 전기를 얻는 바이오 배터리를 개발하였다. 전기컴퓨터과학과 최석현 조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이 개발했으며, 최대 생산전력은 종전에 그가 개발한 종이를 기반으로 한 미생물 연료전지와 유사하다.


섬유 기반 바이오 배터리는 신축성이 우수하여 당기고 비틀어도 안정적으로 전류를 생산할 수 있다. 전통적인 배터리 및 다른 효소 연료전지와 비교하여, 미생물 연료전지는 미생물 세포가 생체촉매로서 효소반응이 안정적이고 수명이 길기 때문에 착용형 전자기기에 가장 적합하다. 인체에서 발산되는 땀은 박테리아 생존에 필요한 환경을 조성하기 때문에, 미생물 연료전지를 장시간 사용하는 데 적합한 연료가 될 수 있다. 


연구성과를 수록한 논문 ‘유연성과 신축성을 갖춘 바이오 배터리: Flexible and Stretchable Biobatteries: Monolithic Integration of Membrane-Free Microbial Fuel Cells in a Single Textile Layer’은 화학·에너지·소재 분야의 국제 학술지 ‘Advanced Energy Materials’에 발표되었다.


<자료 및 사진 출처: Scientists create stretchable battery made entirely out of fabric, sciencedaily.com, 국방기술품질원>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