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2 (토)

  • -동두천 23.5℃
  • -강릉 28.3℃
  • 구름많음서울 23.4℃
  • 구름많음대전 24.1℃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5.8℃
  • 구름조금부산 20.8℃
  • -고창 22.0℃
  • 구름많음제주 21.8℃
  • -강화 19.3℃
  • -보은 20.9℃
  • -금산 22.7℃
  • -강진군 23.4℃
  • -경주시 26.5℃
  • -거제 23.9℃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방사청, KF-X AESA 레이더 상세설계 추진




방위사업청(청장 전제국)은 지난 5월 29일부터 30일까지 국방과학연구소(소장 남세규)가 주관하여 개발 중인 한국형전투기(KF-X)에 탑재될 AESA 레이다의 개발을 위한 기본설계검토(PDR) 회의를 실시했다. 이를 통해 체계 및 체계기능 요구조건이 기본설계에 모두 반영되었음 을 확인하고 상세설계로의 진행이 가능하다고 결론을 내렸다. 

 AESA (Active Electrically Scanned Array)는 능동전자주사식 위상배열 레이다로 전자파를 이용하여 공대공·공대지·공대해 표적을 탐지 및 추적하기 위한 장비를 말한다.

기본설계검토(PDR, Preliminary Design Review)회의는 체계요구조건 및 체계기능요구 조건이 기본설계를 충족하는 개발규격으로 모두 반영되었는지 확인하고 일정, 비용, 위험범위 내에서 상세설계로 진행이 가능함을 공식적으로 확인하는 절차를 일겉는다.

KF-X AESA 레이다 개발 및 체계통합 사업은 2016년 8월에 착수했다. 그 이후 2년여 동안 소요군의 요구사항과 레이다 체계의 기능을 분석해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기본설계를 진행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소요군과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검토위원회가 실제 장비와 연동한 모의시험을 수행했다. 또한 국방과학연구소에서 체계·부체계 설계기술서 등 19종의 기술 자료를 검토하여 소요군 요구사항이 설계 및 각종 체계규격서에 적절히 반영되어 있는지를 확인하였다.

AESA 레이더의 실제 장비 구성은 레이다 안테나, 전원공급장치, 송수신장치, 레이다처리장치로 구성된다.  AESA 레이다는 2017년 6월과 올해 3월, 2차례에 걸친 점검을 통해 “국내 연구개발이 가능하다”는 점검 결과를 도출한 바 있다. 

현재 국방과학연구소 항공기레이다체계개발단(단장 류태규)이 주관(시제업체: 한화시스템)하여 국내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으며, AESA 레이다와 KF-X 간 체계통합을 위해 KF-X 체계개발 업체인 한국항공(KAI)과 긴밀히 협업하고 있다. 

방위사업청 한국형전투기사업단장(고위공무원 정광선)은 “상세설계 진입여부를 결정하는 기본설계검토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다”라며, “앞으로 철저한 사업관리 및 국방과학연구소와의 적극적 협력을 통해 성공적인 AESA 레이다 개발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KF-X AESA 레이다 개발 사업은 향후 2019년 5월까지 상세설계 검토를 수행하고, 그 결과를 반영하여 2020년 하반기에 최초 레이다를 출고할 예정이다. 또한 2022년부터는 KF-X 시제기에 탑재하여 지상 및 비행시험을 거쳐 2026년까지 개발을 완료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