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8 (목)

  • -동두천 -10.2℃
  • -강릉 -2.2℃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6.7℃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1.5℃
  • 맑음광주 -3.8℃
  • 맑음부산 -1.5℃
  • -고창 -4.9℃
  • 구름조금제주 2.7℃
  • -강화 -6.3℃
  • -보은 -9.7℃
  • -금산 -9.2℃
  • -강진군 -4.9℃
  • -경주시 -2.3℃
  • -거제 -2.4℃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LIG넥스원, 중거리유도무기 '현궁 2차 사업' 등 6천억원 규모 계약




LIG넥스원(대표 권희원)이 연말 6천억 규모에 달하는 양산계약을 수주하며 향후 실적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LIG넥스원은 26() 장보고-III 소나체계 및 항공관제레이더(PAR) 양산 계약을 체결한데 이어 27일에는 2,177억 규모 보병용 중거리유도무기현궁’2차 양산, 2.75인치 유도로켓비궁후속 양산 계약에도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구축함용 TACM(어뢰음향대항체계), 다목적 훈련지원정 EWT(전자전훈련지원체계) 등 사업의 양산 계약도 체결, 최근 실적 부진에 대한 우려를 불식시키고 있다. 2차 양산계약을 체결한 보병용 중거리유도무기현궁은 국방과학연구소 주관으로 2015년 개발에 성공하고 우리 본격 전력화가 진행 중이다. 양산 사업 총 규모는 약 1조원으로, LIG넥스원은체계종합과 유도탄 생산분야를 맡고 있다.


권희원 대표는방위산업 전반의 대한 시장의 우려가 큰 가운데 LIG넥스원은 차근차근 실적을 쌓아가고 있다새해에는 국내 방산 시장 지배력을 유지하는 동시에 신규 수출 사업을 확대해 실적을 성장개선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