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8 (토)

  • 맑음동두천 3.1℃
  • 구름많음강릉 5.7℃
  • 맑음서울 4.8℃
  • 구름많음대전 4.3℃
  • 구름많음대구 7.0℃
  • 구름많음울산 7.4℃
  • 구름많음광주 4.9℃
  • 구름많음부산 8.1℃
  • 흐림고창 6.6℃
  • 흐림제주 9.3℃
  • 맑음강화 4.3℃
  • 구름많음보은 0.3℃
  • 구름많음금산 1.2℃
  • 흐림강진군 6.3℃
  • 흐림경주시 6.4℃
  • 흐림거제 9.0℃
기상청 제공
배너

중국 시진핑 주석, 다음달 방한 예정 '북핵 해결법 도출하나?'

국회 연설 예정 '한반도 안보 현안 집중 논의'



미국의 소리 (VOICE OF AMERICA)는  시핀핑 중국 국가주석이 다음달 3일부터 이틀간 한국을 방문한다고 우리 정부 외교당국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또, 이미 시진핑 주석의 방한을 위해 사전 답사팀이 한국을 방문했으며, 각종 현안들에 대해서 막바지 조율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보도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9일 정례 기자설명회에서 시 주석 방한과 관련해 구체적인 시기와 일정 등에 대해 한국 측과 밀접하게 소통하고 있다며 관련 소식이 조속히 발표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관련해 `교도통신' 및 '아사히 신문' 등 일본 언론들은 19일 시 주석이 다음달 3~4일 한국을 방문해 박근혜 한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고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서울발로 보도했다. 시진핑 주석의 방문은 6월 경에 이루어질 예정이었으나, 세월호 사건 등으로 인하여 연기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번 한-중 정상회담에서는 북한의 핵 위협 등 한반도 긴장 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한반도 긴장완화를 최우선 과제로 다룰 것으로 예상된다. 이 뿐만 아니라, 일본과 주변국 간의 역사갈등 문제, 중국 어선의 불법 조업 문제, 탈북자 문제 등이 핵심 이슈로 상정될 가능성도 있다고 외교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다.


이번 시진핑 주석의 방문에 부인인 펑리위안 여사도 동행할 예정이며, 시진핑 주석이 국회에서 연설을 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