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3 (월)

  • -동두천 27.0℃
  • -강릉 31.4℃
  • 흐림서울 30.0℃
  • 구름많음대전 28.9℃
  • 구름조금대구 28.7℃
  • 맑음울산 28.8℃
  • 맑음광주 27.4℃
  • 구름많음부산 28.3℃
  • -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8.8℃
  • -강화 25.6℃
  • -보은 25.6℃
  • -금산 25.5℃
  • -강진군 27.1℃
  • -경주시 26.0℃
  • -거제 26.7℃
기상청 제공

중국

전체기사 보기
배너


중국 겨냥한 미-러 동맹?... 안될 이유 없어

국제질서에 반하는 신흥패권, 원수까지 동맹으로 끌어들일 수도

미국 보수언론아메리칸컨서버티브(The American Conservative)는 지난 16일미국 국가이익센터의 해리 카지아니스 국방연구국장이 쓴, 중국을 염두에 둔 미국과러시아 동맹 가능성을 설명하는 내셔널 인터레스트지의 보고서를 게재했다. 국제질서를 위협하는신흥패권,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 이 오래된 두 숙적이 동맹을 맺을 가능성이 결코 적지 않다고 내다보며, 그 근거로 러시아의 세 가지우려,즉1.중국의일대일로 사업을 통한 과거 소련 위성국들의 포섭, 2. 갈수록커지는 러시아와 중국의 군비격차, 3. 역사적 영토분쟁에서 기인한 중국의 반격 등을 들고 있다. 다음은 그의 기고문 전문이다. 진보성향 좌파들이 구석구석 두리번대며 러시아 스파이를 찾아 헤매는 동안,워싱턴과 모스크바가어마어마하게 거대한 명분을 들고 결탁할 지 모른다는-그것도 조만간- 매우 현실적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미-러 양국에게는, 자국에 엄청난 파장을 일으키며 다가오는 국제질서의 변화를두려워할 만한 이유가 존재한다. 그리고 인류역사가 되풀이해서 보여주듯, 국제시스템을전복시키고자 하는 신흥 패권은 가장 명실상부한 적국들이 힘을 합치게 만들 수도 있다 - 그것도 아주빠르게... 필자가 할 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