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7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배너
배너
배너

韓美 공군 항공구조사, 전투탐색구조 및 산악구조 연합 훈련 실시

韓美 연합 구조팀, 헬기 이용해 적지에 고립된 조난 조종사 구조



한국 공군 제6탐색구조비행전대(이하 ‘6전대’)는 10월 23일(월)부터 27일(금)까지 강원도 영월 산악지역 일대에서 美 공군 31구조대대와 韓美 연합 전투탐색구조 및 산악구조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오키나와 가데나기지에서 한반도로 전개한 美 31구조대대 항공구조사 6명을 포함해 韓美 공군 항공구조사 30여명과 HH-60 탐색구조헬기가 참가한 가운데 전시 조난 조종사 탐색구조작전능력 향상을 위한 연합 훈련으로 진행되고 있다. 韓美 항공구조사가 함께 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7월 25일, 6전대와 美 31구조대대는 인명구조 및 전투탐색구조 분야 전술토의를 통해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양측은 유사시 美 항공구조사가 한반도에 전개해 한국과 함께 임무를 수행하므로 올해 안에 연합 훈련을 실시하기로 한 바 있다.


이번 연합 훈련은 적의 공격으로 비상 탈출한 조종사가 적 산악지형에 조난된 상황을 가정해 구조하는 훈련으로 진행되고 있다. 1부 훈련으로 23일(월)부터 24일(화)까지 적지에서 은밀히 도피해 조종사를 안전하게 구출하는 ‘전투탐색구조 훈련’이 실시됐으며, 2부 훈련으로 25일(수)부터 27일(금)까지 조난된 조종사를 이송하는 ‘산악 및 암벽구조 훈련’이 실시되고 있다.

 





1부 ‘전투탐색구조 훈련’은 ‘조난자 팀’과 ‘대항군 팀’, 그리고 韓美 항공구조사로 구성된 ‘구조 팀’으로 구분하여 진행됐다. 조난자 팀은 사전에 훈련받은 지침에 따라 무사히 구조 팀과 접선했으며, 1박 2일간 험난한 산악지형에서 대항군의 추격으로부터 은밀히 도피했다. 이후 韓美 연합 구조 팀은 대항군의 위협으로부터 안전한 장소가 확보되자 탐색구조헬기를 이용해 조난자를 적지로부터 무사히 구출했다.

 

2부 ‘산악 및 암벽구조훈련’에서는 조종사 비상 탈출 시 산악지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조난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계곡, 암벽, 나무 등 각각의 조난 유형별 안전한 접근법과 조난자 이송을 위한 수직 및 수평 레펠 등 운반 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훈련에 참가한 美 31구조대대 전투탐색장교 존 크리자이먼스키(John krzyminsky) 대위는 “훈련 내내 한국 공군 항공구조사의 뛰어난 구조능력에 감탄했다”라며, “한반도에 긴박한 상황이 발생하면 즉각 전개해 한국 공군과 임무를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항공구조대장 류현욱 중령은 “이번 훈련에서 처음 호흡을 맞춘 韓美 항공구조사의 팀워크가 빛났다”라며, “앞으로 실전적인 연합 훈련을 지속 실시함으로써 연합 구조작전능력을 신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영상으로 보는 방산백서


배너
배너

김정민의 국제관계



배너

포토/영상뉴스


배너

카드뉴스


세계전쟁사


배너

자랑스러운 한국군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배너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韓美 공군 항공구조사, 전투탐색구조 및 산악구조 연합 훈련 실시
한국 공군 제6탐색구조비행전대(이하 ‘6전대’)는 10월 23일(월)부터 27일(금)까지 강원도 영월 산악지역 일대에서 美 공군 31구조대대와 韓美 연합 전투탐색구조 및 산악구조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에는 오키나와 가데나기지에서 한반도로 전개한 美 31구조대대 항공구조사 6명을 포함해 韓美 공군 항공구조사 30여명과 HH-60 탐색구조헬기가 참가한 가운데 전시 조난 조종사 탐색구조작전능력 향상을 위한 연합 훈련으로 진행되고 있다. 韓美 항공구조사가 함께 훈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7월 25일, 6전대와 美 31구조대대는 인명구조 및 전투탐색구조 분야 전술토의를 통해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양측은 유사시 美 항공구조사가 한반도에 전개해 한국과 함께 임무를 수행하므로 올해 안에 연합 훈련을 실시하기로 한 바 있다. 이번 연합 훈련은 적의 공격으로 비상 탈출한 조종사가 적 산악지형에 조난된 상황을 가정해 구조하는 훈련으로 진행되고 있다. 1부 훈련으로 23일(월)부터 24일(화)까지 적지에서 은밀히 도피해 조종사를 안전하게 구출하는 ‘전투탐색구조 훈련’이 실시됐으며, 2부 훈련으로 25일(수)부터 27일(금)까지 조난된 조종사


인터넷 방송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