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7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국방/방산뉴스

배너
배너

송영무 장관, "사드배치 불가피한 선택... 철저한 대책 마련"

향후 철저한 환경영향평가와 주민대책을 마련



주한 미군의 사드 배치와 관련해 국방부와 행정자치부 그리고 환경부 장관이 자리를 함께하고 7 오

후 합동브리핑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사드배치는 불가피한 선택이었다고 밝혔다. 이들은 향후

저한 환경영향평가와 주민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고도화되고 있는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국민 여러분들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방어조치의 일환으로 부득이하게 결정 추진한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부겸 행자부 장관은 사드배치는 국가안보와 국민생명 위한 불가피한 조치였다고 하면서 성주 김천 지역 주민들과 소통하면서 지역이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김 장관은 "지역주민들의 인권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하여 관계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응급환자 후송체계를 사전에 마련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기울였으나, 부상자가 발생한 것에 대하여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국방부와 협의하여 지역주민 또는 지역주민이 추천하는 전문가를 대상으로 전자파 공개검증을 실시하여 건강피해 가능성에 대해 의혹을 규명하겠다고 말했다김 장관은 "이러한 결과에도 불구하고 지역주민의 건강피해에 대한 우려와 불안감은 여전히 남아있다"며 "앞으로 국방부와 협의해 지역주민 또는 지역주민이 추천하는 전문가를 대상으로 전자파 공개검증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3개 부처 합동브리핑은 이낙연 국무총리가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사드배치`와 관련해 국민께 자세히 설명하라고 지시해 이뤄졌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간밤 사드 배치 과정에서 반대시위로 부상자가 발생하는 등 갈등이 이어지고 있어 후속조치가 필요하다'고 보고 이같은 지시를 내렸다. 


<영상출처 : 국방TV>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