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28 (수)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배너
배너

천안함 46용사 추모 공간, '천안함 기념관' 개관

2017년 1월 2일, 해군2함대 '천안함 기념관'개관, 해군홈페이지 통해 견학 신청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 해군2함대에 위치한 '천안함 전시관'이 내년 1월 2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천안함 46용사의 호국정신과 해군 장병들의 서해수호 의지를 전시물로 담아낸 천안함 전시관은 지난 11월 15일 준공하여 약 1개월간 개관 준비과정을 거쳤다. 

해군2함대 안보공원 천안함 선체 앞에 위치한 '천안함 기념관'은 지난 2015년 6월에 착공해 올해 11월까지 약 17개월간의 공사기간 동안 건립비 44억 7천만원을 투입해 연면적 약 1,340㎡(395평)의 규모로 건설되었다.

지상 1층(전시관), 지하 1층(수장고)의 규모로 건립된 '천안함 기념관'은 측면에서 바라볼 경우 함정의 외형모습과 함께 뫼비우스의 띠를 형상화 하고 있다. 이는 천안함 46용사의 호국정신을 영원히 기억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출입구 외벽에는 스톤아트벽화로 성난 파도를 극복하는 천안함의 이미지를 추상화로 나타내 해군 장병들의 서해수호 의지를 강렬하게 표현하고 있다.














전시관은 7개 전시 구역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전시물 관람 동선에 따라 발길을 옮기면, 천안함 취역에서부터 피격사건의 전말, 탐색 및 구조작전, 함체 인양작전, 추모활동 등 천안함의 모든 것을 이해하고 느낄 수 있다.

관람객들은 천안함 46용사의 사진과 군번줄이 전시된 공간에서 헌화 및 묵념 등 추모의 시간을 가질 수 있으며, 천안함 인양작전 수중상황을 이해할 수 있는 해난구조대(SSU) 잠수장비와 故 민평기 상사의 모친인 윤청자 여사가 해군에 기증한 ‘3·26기관총’ 모형도 관람할 수 있다.













한편, 2월부터는 안보공원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의 관람시간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관람 동선 및 시간을 차등화하여 60분, 90분 등 3개의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견학방법은 개인 및 단체(20명 이상)로 견학 희망일 3일 전 인터넷 해군홈페이지(www.navy.mil.kr)에 접속하여 ‘견학신청’ 메뉴를 클릭한 후 양식에 따라 신청하면 된다. 일요일과 설․추석 연휴에는 휴관한다. 자세한 사항은 문의전화 031-685-4123으로 하면 된다.

김록현(40세) 서해수호관장은 “천안함 기념관은 천안함 46용사들을 국민과 함께 영원히 추모하기 위한 기억의 공간이며 애국심과 안보의 소중함을 깨닫게 하는 ‘호국의 현장’이 될 것”이라며 겨울방학 시즌을 맞아 학생들과 국민들의 많은 관람을 당부했다.

이미지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광화문에 걸린 태극기


배너

배너

한광덕 장군의 애국칼럼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
배너

인터넷 방송국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