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09 (수)

  • -동두천 5.8℃
  • -강릉 6.8℃
  • 구름많음서울 6.4℃
  • 맑음대전 7.3℃
  • 맑음대구 10.6℃
  • 구름조금울산 10.3℃
  • 구름조금광주 9.1℃
  • 구름조금부산 11.6℃
  • -고창 7.0℃
  • 구름많음제주 11.3℃
  • -강화 4.5℃
  • -보은 7.5℃
  • -금산 7.3℃
  • -강진군 8.9℃
  • -경주시 10.6℃
  • -거제 9.9℃
배너

한·미 특수부대, ‘김정은 참수작전’ 예행연습 실시

특수부대 250명 평양으로 헬기타고 침투하여 핵심 통신시설 파괴 훈련 실시



주한미군과 우리 군이 지난 8일 개전 초기 평양의 통신시설들을 파괴하는 훈련을 실시하였다고 미국의 International Business Times가 보도하였다. 이날 실시된 훈련은 한국군 특수부대원 250명이 전주와 홍천에서 이륙한 여러 대의 UH-60 ‘블랙호크’ 수송기와 CH-47 치누크 헬기에 나누어 타고 코브라 헬기의 엄호 하에 평양으로 침투하여 북한군의 핵심 통신시설을 파괴하는 훈련을 하였다.

한국군과 주한미군은 미 대선 전후로 북한이 미사일 도발 및 핵실험 등 도발행위를 할 것에 대비하여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 한·미 군 당국은 북한의 도발 시, 강력한 응징을 할 계획을 가지고 있으며, 이를 위해 한·미 해군과 일본 해상자위대 이지스함의 합동훈련, 한국·미국·영국 공군과의 합동훈련 등 다양한 훈련을 한반도 주변에서 실시하고 있다. 

지난 11월 1일부터 4일까지 주한미군은 자국 민간인을 주일미군기지로 이동시키는 훈련을 실시한 바 있다. 미국 대통령으로 당선된 트럼프 후보는 유세기간 동안 강력한 미국을 이야기하였기에 중국의 도전을 견제하기 위해서 미국을 위협하는 북한을 본보기로 폭격할 수도 있다는 분석이 전문가들 사이에서 나오고 있다.
배너
배너
이미지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채우석 박사의 국방정책


많이 본 영상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