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1.09 (수)

  • -동두천 1.0℃
  • -강릉 5.7℃
  • 맑음서울 2.1℃
  • 맑음대전 2.5℃
  • 맑음대구 5.4℃
  • 맑음울산 7.5℃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11.0℃
  • -고창 4.3℃
  • 맑음제주 9.2℃
  • -강화 1.8℃
  • -보은 2.2℃
  • -금산 1.9℃
  • -강진군 5.7℃
  • -경주시 6.6℃
  • -거제 7.6℃
배너

해군, 214급 잠수함 8번함 ‘이범석함’ 진수

항일무장투쟁 앞장선 철기 이범석 장군 호국정신 기려 214급 잠수함 함명으로 제정




북한의 무력도발 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11월 8일(화) 거제 대우조선해양에서는 우리 해군 214급 8번함 '이범석'함의 진수식이 거행되었다. 

'이범석함'은 전장 65미터, 폭 6.3미터 길이의 수중에서 최대 20노트(37km)의 속력으로 기동이 가능하다. 또한, 대함전 및 대잠수함전, 공격기뢰 부설 임무 등을 수행하며, 특히 북한의 핵심시설에 대한 장거리 정밀 타격이 가능한 국산 순항미사일을 탑재한다. 한편, 이날 진수된 이범석함은 인수시험평가를 거쳐 2018년 전반기에 해군으로 인도되며 전력화과정을 거친 후 2018년 후반에 작전배치될 예정이다. 







일제강점기 만주벌판을 누비며 항일 무장독립투쟁에 앞장섰던 철기 이범석 장군(1900~1972)이 1800톤급 잠수함으로 부활해 대한민국의 영해를 지키게 된 것이다. 이날 이범석함의 진수식에는 황교안 국무총리, 엄현성 해군참모총장, 정성립 대우조선해양사장 등 해군·방위사업청·조선소 관계자, 철기 이범석장군 기념사업회·광복회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진수식 행사는 국민의례, 경과보고, 해군참모총장의 함명 선포, 대우조선해양사장의 기념사, 국무총리의 축사, 진수줄 절단, 샴페인 브레이킹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주빈의 부인이 진수줄을 자르는 해군 관습에 따라 황교안 국무총리의 부인 최지영 여사가 손도끼로 진수줄을 자를 예정이며, 이후 안전항해를 기원하는 의미로 이범석함 선체에 샴페인을 깨트리는 것으로 진수식 행사가 마무리된다. 

해군은 국난 극복에 공이 있거나 항일독립운동에 공헌한 인물의 이름을 잠수함 함명으로 제정해온 관례에 따라 항일 무장투쟁에 헌신하고 초대 국무총리 겸 국방장관으로서 국군 창설에 공헌한 철기 이범석 장군의 이름을 이번 214급 잠수함 8번함의 함명으로 명명했다. 






우리 해군이 보유중인 214급 잠수함은 1번 손원일함, 2번 정지함, 3번 안중근함, 4번 김좌진함, 5번 윤봉길함, 6번 유관순함, 7번 홍범도함, 8번 이범석함이 있다.

1900년 서울에서 출생한 이범석 장군은 일제치하에서 중국으로 망명해 신흥무관학교 교관·북로군정서 교관 등을 거치며 독립군을 양성했으며, 1920년 청산리 전투에 지휘관으로 참가해 승리에 기여했다. 이후 임시정부 광복군참모장으로서 활동한 이범석 장군은 국내진공을 목전에 앞두고 중국에서 독립을 맞았다. 1946년 귀국한 이범석 장군은 1948년 대한민국 정부 수립과 함께 초대 국무총리 겸 국방부 장관으로 취임해 국군의 창설과 양성에 기여했다.  


배너
배너
이미지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채우석 박사의 국방정책


많이 본 영상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