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8.30 (화)

  • -동두천 22.0℃
  • -강릉 20.8℃
  • 흐림서울 22.2℃
  • 소나기대전 21.5℃
  • 흐림대구 23.6℃
  • 구름조금울산 24.0℃
  • 흐림광주 23.5℃
  • 구름많음부산 24.2℃
  • -고창 23.0℃
  • 구름많음제주 26.2℃
  • -강화 22.2℃
  • -보은 18.3℃
  • -금산 21.2℃
  • -강진군 23.9℃
  • -경주시 23.4℃
  • -거제 ℃
배너
배너
배너

박정희 대통령, 방위산업으로 한국경제 부흥시키다

9월 7일(목)~9월10일(토), 일산 킨텍스서 '대한민국방위산업전 개최', 10일(토) 하루 관람객에 개장



'2016 대한민국방위산업전'이 9월 7일(목)부터 10일(토)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행사기간 동안 세계 35개국에서 육군참모총장 및 군 고위인사들이 국산 무기체계 구매를 위해서 방문한다. 육군협회와 DXK는 대한민국 무기체계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의 자주국방 역사를 함께 묶어서 수출하겠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북한의 위협에 맞서기 위해서 박정희 대통령 시절 40일 만에 소총, 수류탄, 크레모아 등 8종의 무기체계를 설계하여 생산한 '번개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국가경제를 한 단계 도약시키기 위해서 박정희 대통령은 중화학공업에 대규모의 투자를 단행한다.






이런 노력들이 1980년대 '3저 호황'과 맞물리면서 대한민국 경제가 급성장하게 되었다. 이런 자주국방의 피눈물 나는 노하우를 함께 수출한다는 것이 이번 행사의 특징이다. 이를 위해서 조직위원회회는 기업체들과 해외 VIP들과의 1대1 상담을 주선한다고 밝혔다. 또 육군은 국산 무기체계 수출 촉진을 위해서 VIP들을 일산 킨텍스에서 경기도 근처 화력시범장까지 국산 수리온 헬기로 수송한 뒤 K-9자주포의 화력시범 등을 보인다는 계획이다.  수리온을 타고 해외 VIP들이 이동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수리온 헬기의 성능을 접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국내에서 개최되는 많은 행사들 중에서 실제 전차기동, 화력시범, 장갑차 탑승 등을 체험할 수 있어 차별성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국방위산업학회 채우석 회장은 "국산 무기체계만 판매할 것이 아니라, 우리의 정비 노하우까지 함께 수출하면 제대군인들의 일자리 창출에도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이다. 앞으로 그 나라의 군사력 증강 사업계획을 우리가 짜 주는 수준까지 발전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9월 10일(토)하루만 일반에 공개된다.

이미지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 칼럼 다시보기


채우석 박사의 국방정책


많이 본 영상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