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23 (토)

  • -동두천 16.6℃
  • -강릉 18.9℃
  • 황사서울 15.8℃
  • 박무대전 15.6℃
  • 황사대구 17.7℃
  • 황사울산 17.4℃
  • 황사광주 17.2℃
  • 황사부산 17.9℃
  • -고창 15.8℃
  • 제주 14.8℃
  • -강화 14.9℃
  • -보은 15.9℃
  • -금산 17.1℃
  • -강진군 16.4℃
  • -경주시 17.6℃
  • -거제 17.8℃

대전국방벤처센터

배너
배너

유콘시스템, 국산화된 핵심기술로 '농업용 드론 시장 본격 진출'

전남 고흥군과 “농약살포용 드론 실증. 보급사업” MOU체결

유콘시스템(대표 전용우, 송재근)은 18일 전남 고흥군(군수 박병종)과 '농업용 드론의 실증∙보급사업' 협약식을 맺고, 고흥군을 시작으로 국내 농업용 드론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발표했다. 최근 드론의 활용과 관련시장이 급속도로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방제 및 작황조사 등 농업분야에서 드론을 이용하는 추세가 점차 증가하고 있으나, 대부분 수입되거나 수입부품을 조립한 드론을 구매해 활용하고 있다. 

금번 유콘시스템과 고흥군이 맺은 MOU는 국산 농업용 드론의 전국적인 보급 확대는 물론 지역경제와 드론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것으로, 고흥군은 국내 드론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규제프리존으로 지정되어 있다. 유콘시스템은 농업용 드론에 탑재되는 핵심기술을 완전 국산화 하였으며, 국내 드론 전문업체인 성우엔지니어링(대표 김성남)과 공동으로 개발하여 장비의 신뢰성을 더욱 높이게 되었다.

이번에 개발된 농업용 드론에는 사용자의 편이성과 특히 비상시 자동복귀기능, 사고를 대비한 데이터 저장/분석 등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기능이 추가 탑재되어 있으며, 국산화된 만큼, 빠른 A/S는 물론 수입제품과 경쟁할 수 있는 가격으로 공급할 예정이라고 한다.

송재근 대표이사는 “그동안 국내에서 해외제품의 독주를 안타깝게 보고 있었으나, 드론의 핵심기술을 국산화하는데 성공하였고, 점차 다양한 제품으로 그들과 경쟁할 것” 이라고 말했다. 유콘시스템은 농업용 드론 이외에도 이미 개발된 비가시권 비행이 가능한 다양한 상업용 드론도 곧 선보일 예정이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방사청, 방산기술보호 간담회 및 기본과정 교육 실시
방위사업청(청장 장명진)은 서부지역(충청, 대전, 전라, 광주 등)에 있는 방위산업체 및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3월 30일(수) 대전(모임공간 국보)에서 '방산기술보호 간담회 및 방산기술보호 기본과정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방산기술보호 간담회는 방위산업 현장의 임직원들과 만나 방산업체의 기술보호 실태를 파악하고, 기술보호에 대한 방산업체의 애로점 및 건의사항 등 청취 수렴하여 방산기술보호 정책 및 제도를 발전시키기 위하여 실시하는 소통의 장이었다. 방위사업청은 이번 간담회를 통하여, 방위산업기술보호 법규 제정 시행(‘16.6.30)에 따른 사전 대비를 위하여 방산기술보호에 관한 정책과 제도, 관련 법규, 기술보유업체의 준비사항, 정부의 주요 지원사업 계획 등을 설명하여 적극적인 동참을 유도하였고, 방위산업 현장의 여건과 상황 및 요구사항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다. 또한, 방산기술보호 기본과정 교육은 방산업체 및 협력업체의 기술보호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방산업체 및 협력업체의 직무유형에 맞게 실무담당자 및 연구원을 위주로 방산기술보호 및 방산수출입인허가 주요 정책․제도, 기술유출 사례 및 대응방안 등 실무에 필요한 내용들에 중점을 두고 실시되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