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18 (화)

  • -동두천 23.4℃
  • -강릉 19.1℃
  • 맑음서울 23.4℃
  • 구름조금대전 21.3℃
  • 구름조금대구 22.5℃
  • 흐림울산 20.6℃
  • 흐림광주 22.0℃
  • 구름많음부산 22.5℃
  • -고창 20.4℃
  • 구름많음제주 21.1℃
  • -강화 21.2℃
  • -보은 21.4℃
  • -금산 20.1℃
  • -강진군 23.8℃
  • -경주시 21.1℃
  • -거제 21.9℃
배너
배너
배너

[포토뉴스] 북핵에 열 받은 국민들, 종북 정치인 청문회 실시하라










배너
이미지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화난 국민들, ‘북核게이트, 종북 정치인 청문회 실시하라’
시민단체 회원들 약 300여명은 18일(화) 오후 2시부터 국회 앞에서 집회를 열고 세계 최악의 반인권독재정권과 내통한 종북 정치인들을 청문회에 세울 것을 촉구하였다. 이들은 김대중·노무현 정권이 북한에 핵개발 자금을 보내 준 것도 모자라 북한에 물어보고 국내 정치를 했다는 것이 도무지 믿을 수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북한의 핵무기 개발로 인하여 국가 안위가 위협받고 있기에 북한의 핵무기 개발을 적극 지원하고 비호한 정치인들을 모두 색출하여 ‘여적죄’로 처벌하여야 한다고 밝혔다. ‘여적죄’란 적국과 합세하여 대한민국에 항적하는 국가반역죄로 형량은 ‘사형’ 뿐이다. 이들은 문재인, 추미애, 박지원 의원은 반드시 청문회에 세워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이날 집회에는 약 300여명이 참여하였다. 아래는 기자 회견문 전문이다. 대한민국은 북핵, 미사일 위협 앞에서, 6.25전쟁 이후 최악의 안보위기에 직면하고 있다. 이는 과거 김대중, 노무현 정권에서 붕괴직전의 북한정권에 막대한 현금을 제공하여 핵, 미사일 개발을 도왔기 때문이다.김대중 정권의 핵심에 있던 정치인은 북한에 수억 달러의 현금을 직접 제공하였고, 노무현 정권에서는 북한이 핵실험까지 강행하자, 핵개발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채우석 박사의 국방정책


많이 본 영상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