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5 (화)

  • -동두천 27.4℃
  • -강릉 28.8℃
  • 맑음서울 28.1℃
  • 구름많음대전 27.4℃
  • 구름많음대구 25.5℃
  • 흐림울산 21.7℃
  • 구름많음광주 25.5℃
  • 흐림부산 20.8℃
  • -고창 24.5℃
  • 흐림제주 20.4℃
  • -강화 25.0℃
  • -보은 26.4℃
  • -금산 26.2℃
  • -강진군 23.5℃
  • -경주시 24.4℃
  • -거제 21.0℃
기상청 제공

글로벌 신무기 거래동향

배너
배너

프랑스 AMU, 비행 시 형상변경 가능한 드론 개발 중

좁은 틈 앞 자동으로 로터암 회전시켜 9km/h 속도로 비행

 



프랑스 엑스마르세유대(AMU) CNRS 연구소 연구진은 좁은 틈을 비행할 수 있도록 형상을 바꿀 수 있는 드론 ‘쿼드모핑 (Quad-Morphing)’을 개발하여 시험 중이다.


CNRS는 좁은 공간을 지나가는 새의 움직임을 모방하여 쿼드콥터의 로터암 폭을 조정하여 좁은 공간과 장애물 사이를 비행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실내 공간의 장애물 시험을 실시 중이며 연구결과는 “소프트 로보틱스"에 게재된다.


2개의 회전식 암에 로터를 한 쌍씩 배치한 쿼드콥터 형태로 좁은 공간 비행 시 로터암을 회전시켜 로터가 일렬로 배치되어 비행체 폭을 줄일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이번 시험에서는 고정된 17개의 카메라로 드론의 3차원 위치를 파악하고, 좁은 틈 앞에서 자동으로 로터암을 회전시켜 9km/h의 속도로 비행할 수 있다. 


앞으로, 비행 중 드론이 자체적으로 인지한 틈의 크기에 따라 스스로 형상을 조정할 수 있도록 발전시킬 계획으로 분당 120프레임이 촬영되는 소형 카메라가 드론에 장착되었으며 이에 대한 시험을 실시할 계획이다.



<자료 및 사진 출처 : Aerial robot that can morph in flight, sciencedaily.com, 국방기술품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