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맑음동두천 22.3℃
  • 구름많음강릉 25.5℃
  • 맑음서울 22.7℃
  • 맑음대전 25.5℃
  • 맑음대구 27.2℃
  • 맑음울산 24.6℃
  • 맑음광주 26.0℃
  • 맑음부산 23.2℃
  • 맑음고창 21.9℃
  • 구름조금제주 22.7℃
  • 맑음강화 20.2℃
  • 맑음보은 23.7℃
  • 맑음금산 24.1℃
  • 맑음강진군 26.3℃
  • 맑음경주시 28.1℃
  • 맑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배너

우크라이나 관련 가짜뉴스들, 서구 주류언론의 하이브리드 전쟁용

- 러시아군 경고에 엿먹으라던 우크라이나군들 사망? 사실 포로로 잡혀
- 유령 전투기의 러시아 군 섬멸장면은 게임 속 시뮬레이션
- 참전했다던 미스 우크라이나, 군인도 아니고 총도 장난감
- 참전 애인과의 작별 키스씬은 2017년 영화의 한 장면
- 러시아시민의 은행계좌 털겠다는 어나니머스 협박도 가짜

URL복사


지난 3일 미국의 우파성향 독립매체 World Tribune 지는 "우크라이나 관련 온갖 거짓말에 놀아나는 미국인들"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올렸다. 그간 시끄러울 정도로 모든 주류언론들이 일제히 떠들던 우크라이나 발 보도들이 거의 다 가짜라는 것이다. 


 


스티브 코르테스 전 트럼프 보좌관은 소셜미디어 동영상을 통해 “애석하게도 미국에서 지금 이 순간만큼은 성조기보다 우크라이나 국기가 더 쉽게 눈에 띈다고 했다.

 

"'러시아인들, 우크라이나인들, 미국 언론 등 모두가 늘어놓는 거짓말에 농락당하고 있다'고 생각하는 미국인들이 한둘이 아니다라고도 했다.

 

코르테스는 최근의 [퀴니피악 여론조사]에 따르면, 러시아 침공에 대한 바이든의 대응에 찬성은 40%에 불과하며, 나머지 47%가 반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퇴임한 더글라스 맥그리거 대령은 매일 밤낮없이 전쟁의 나발을 불고 있는 좌파언론들에 맹비난을 퍼부었다.

 

맥그리거는 [폭스 선데이]에 출연해 "이건 자유민주주의가 아니다. 우리 미국은 이번 사태에 개입하지 말아야 한다. 미국인들도 개입하지 말아야 한다고 생각하며, 유럽인들도 미국은 상관 말라고 한다. 따라서 우크라이나인들에게 무기만 잔뜩 실어 보내며 아무 의미없이 헛수고만 하다 죽으라고 부추기는 짓을 당장 그만둬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보수주의 웹사이트인 [컨서버티브 트리하우스]는 맥그리거의 발언에 대해 "유럽연합(EU), 나토(NATO), 주류 언론과 함께 다국적 기업, 다국적 은행, 거대기술기업, 서구 정계가 똘똘 뭉쳐 우크라이나에 투쟁을 계속하라고 선동함에 따라 러시아에서도 조직적인 계획을 세우고 있는 걸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이는 왜 러시아 호송대(the Russian convoys)가 도시 및 인구 밀집지역에서 강경태세로 돌입하기 전 정지상태인지에 대한 답이 될 것이다.

 

맥그리거는 3 1일 터커 칼슨에게 우크라이나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에 대한 자신의 평가를 피력했다. 

(동영상 참조.)

 

한편 [내셔널 펄스]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한 언론보도 목록을 집계했는데, 수백만 개의 <공유><좋아요>를 얻었음에도 불구하고 미 하원의원들, 언론매체, 심지어 보수주의자들의 온라인 뉴스까지도 "허위로 판명됐다.”

 

1. 스네이크 섬의 '순교자들'

 

흑해에 위치한 우크라이나 스네이크 섬에 주둔하고 있던 13명의 우크라이나 국경수비대는 러시아의 침공이 시작되자 러시아군에 의해 사살된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군함은 "유혈사태와 쓸데없이 죽고 싶지 않으면 무기를 내려놓고 항복하라. 그렇지 않으면 폭격한다"고 경고했다.

 

"러시아 군함, 엿이나 먹어라!" 라는 답이 돌아왔다.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13명의 우크라이나인들이 "영웅적으로" 숨졌다고 떠벌렸다. 나중에 우크라이나의 용사들 각각에게 영웅 칭호를 헌정하겠다고 약속까지 했다. 그러나 며칠 후 우크라이나 해군은 <그 경비대> "러시아 점령군에게 포로로 잡혔다"며 모두 살아있다고 밝혔다.

https://knowyourmeme.com/photos/2319537-battle-of-snake-island

 


2. 키예프의 유령

 

'키예프/키이브의 유령'이라 불리는 우크라이나 전투기 조종사의 동영상에는 러시아 전투기 여러 대를 격추해 여러 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제트기가 등장한다


애덤 킨징거와 댄 크렌쇼 등의 RINO(라이노: Republican In Name Only: 소속만 공화당일 뿐 민주당과 정견이 똑같은  의원들에 대한 경멸적 표현)들과 소셜 미디어 사용자들은 이 동영상의 출처가 사실은 비디오 게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이 유령 전투기 조종사를 잽싸게 영웅으로 추켜세웠다. 이 동영상은 2008년 게임 [DCS(Digital Combat Simulator)월드]에 나온 장면을 조작된 것으로, 유튜브를 통해 최초로 공유되었는데, 게임 원본 포스터를 보면 시뮬레이터에서 따온 영상임을 인정할 수밖에 없다.


https://www.dw.com/en/fact-check-ukraines-ghost-of-kyiv-fighter-pilot/a-60951825


3. 가짜 이별

 

두 명의 우크라이나 어린이가 러시아와 싸우러 가는 군인들을 배웅하는 사진 한 장이 소셜미디어에 빠르게 퍼졌다. 이 사진이 담긴 게시물이 트위터에 올라와 수만 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전쟁 옹호론자인 킨징거 의원까지 공유할 정도였다. 실상 이 드라마틱한 장면의 출처는 지금으로부터 5년도 더 지난 2016년 우크라이나의 상황으로, 그때부터 쭉 여러 뉴스에 등장하고 있다.



https://www.indiatoday.in/fact-check/story/fact-check-old-image-ukrainian-children-sending-off-army-ukraine-russia-war-1918505-2022-02-27

 

4. 그거 진짜 총 아니고 에어소프트 건이잖아

 

전 미스 우크라이나 아나스타샤 레나가 우크라이나 군에 입대해 러시아에 맞서 싸웠다는 이야기도 SNS를 통해 수천 개의 <좋아요><공유>가 몰렸음에도 거짓으로 드러났다. 레나의 사진은 러시아군에 대항하는 우크라이나 지지를 표명한 그녀의 최근 인스타그램 게시물로, 인기를 모은 사진 속의 총은 사실 에어소프트 라이플이다. (에어소프트 총은 살상용 금속탄환이 아닌 공기의 압력을 이용해 BB탄과 같은 비교적 소프트한 탄환을 쏘는 서바이벌 게임용 레포츠 도구)

https://thelogicalindian.com/fact-check/former-miss-ukraine-anastasiia-leena-did-not-joined-military-34205

 


심지어 [브라이트바트 뉴스]와 같은 "보수성향" 매체까지도 그녀의 사진을 선전해 댔는데, 이 해프닝은 결국 레나 스스로 군인신분이 아님을 밝히며, 5일 후 "나는 군인이 아니라 단지 한 명의 인간일 뿐이다"라는 글을 게시하는 것으로 마무리됐다.

https://www.instagram.com/p/CahaUb4D8SK/?utm_source=ig_embed&ig_rid=c73a8b86-7b8e-4d79-9867-798cf44ac8f0


 

5. 말 그대로 대형 스크린(영화)에서 그대로 퍼왔다

 

우크라이나 군인들이 러시아와 싸우기 위해 떠나면서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작별 키스를 하는 것으로 보이는 동영상들이 빠르게 입소문을 탔다. 수천 개의 <좋아요>를 얻은 이 영상이 사실은 2017년 영화 '키메라 전쟁'의 한 장면이라는 사실은 쏙 빼놓은 채.


https://www.indiatoday.in/fact-check/story/emotional-movie-scene-viral-as-scenes-from-battle-torn-ukraine-1917873-2022-02-25


 


"전쟁, 사랑, 죽음에 관한 이 영화는 제작진에 의해 직접 촬영된 것으로, 현재 SNS에 돌아다니는 동영상은 나중에 그 젊은 커플 중 남자가 전선에 자원하고, 여자는 전쟁이 끝나자 마자 둘이 헤어진 장소로 돌아간다는 내용으로 이어진다.

 

6. 세계적 해킹그룹 [어나니머스] 사칭

 

대규모 사이버 공격을 감행해 푸틴에 대한 항의를 거부한 러시아 시민들의 은행 계좌를 털어버리겠다고 위협하는 1분짜리 동영상이 SNS 플랫폼을 떠돌아다니고 있는데, 주류언론에서는 이 영상을 악명높은 해커그룹 'Anonymous(어나니머스)'에서 만든 것으로 추정했다.


https://theconversation.com/the-hacker-group-anonymous-has-waged-a-cyber-war-against-russia-how-effective-could-they-actually-be-178034


이 동영상 속 목소리는 "2022 3 3일 러시아 국민의 모든 돈이 은행 계좌에서 인출돼 우크라이나 무장군을 위해 이체될 것"이라고 주장하는데, 이는 러시아 시민들로 하여금 은행 계좌에서 자금을 인출하도록 교란시키려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우크라이나의 디지털 혁신부처(트랜스포메이션)는 이 비디오가 실제로 Anonymous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인정했다.





이처럼 우리는 온갖 주류 언론들의 가짜 뉴스를 통한 하이브리드 전쟁에 속고 있는 것이다.  정신을 바싹 차리고 모든 소문에 대해 진상을 파악해야할 아주 귀찮고 맥빠지는 상황과 마주할 용기가 필요한 순간이다.

배너



정치/국방


이춘근의 국제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