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화)

  • 맑음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13.7℃
  • 구름조금서울 7.3℃
  • 구름많음대전 9.9℃
  • 구름많음대구 13.5℃
  • 구름많음울산 10.7℃
  • 구름많음광주 9.6℃
  • 흐림부산 10.6℃
  • 구름많음고창 6.2℃
  • 구름많음제주 9.9℃
  • 맑음강화 5.1℃
  • 구름많음보은 8.2℃
  • 구름많음금산 9.9℃
  • 구름많음강진군 9.3℃
  • 구름많음경주시 10.3℃
  • 구름많음거제 10.1℃
기상청 제공

러시아

전체기사 보기

“나발니, 푸틴 타도 위해 英 MI6에 협조” 러시아 주장

- 나발니 오른팔, 모스크바에서 영국 MI6 스파이 접촉 - 나발니가 운영하는 러시아 반부패재단에 재정지원 요구 - 넉달 전 CIA에 협력한 나발니 폭로한 크렘린, 이번엔 영국?

“러시아 반정부 인사 알렉세이 나발니의 체포가, 푸틴 대통령을 쓰러뜨리기 위해 영국 MI6 요원에 협력하는 장면을 현장에서 포착한 한 첩보 작전에 의한 것”이었다고, 러시아 RT가 2일(현지 시간) 보도했다. 최근한 영국 MI6 요원과 나발니의 최측근인 한 러시아 반부패재단(FBK) 인사가 회동하는 장면이 러시아 정보기관의 감시에 포착된 것이다. 이는 모스크바의 한 식당에서 만나고 있던 두 사람의 옆 테이블에서비밀리에 촬영됐다. RT는 이 두 인물의 회동에 대해 특집으로 보도했는데 동영상을 확인해보면 그들의 대화가 아주 분명하게들린다. 화면 상에 등장하는 MI6 요원은영국 대사관의 전 정무 담당 직원이었던 제임스 윌리엄 토마스 포드다. 모스크바의 한 식당에서 MI6 포드 요원을 만난 인물은 알렉세이 나발니의 오른팔 블라디미르 아쇼코프였다. 회동 중 아쇼코프가 다음과 같이 말하는 얘기가 들린다. 돈이 더 있으면, 당연히 기회의 폭이 넓힐 것이다. 돈이 약간만…. 잘은 모르겠지만, 누군가 여기에 1천만~ 2천만 달러 지원만 해준다면, 우리는 완전히 다른 판을 짤 수도 있을 거다. 그리고 (안 들림)에 수십 억 달러를 거는 사람들에게 이 정도 금액은 별 것 아니다







정치/국방


이춘근의 국제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