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4.2℃
  • 흐림강릉 25.6℃
  • 구름많음서울 24.3℃
  • 흐림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5.7℃
  • 흐림울산 22.7℃
  • 흐림광주 22.9℃
  • 박무부산 21.7℃
  • 흐림고창 23.8℃
  • 흐림제주 26.4℃
  • 구름조금강화 23.2℃
  • 흐림보은 24.4℃
  • 흐림금산 23.1℃
  • 흐림강진군 23.9℃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글로벌 신무기 거래동향

배너
배너

미·중·러, 스텔스 탐지 차세대전투기 광자레이더 추진

광자 레이더는 300마일 원거리에서 스텔스 전투기 탐지



미국, 중국, 러시아는  스텔스 전투기를 식별·공격하기 위한 초고해상도 광자 레이더를 차세대 전투기에 도입할 예정이다.


러시아는 광자 레이더 기술을 군사분야에 적용하기 위한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광자 레이더 기술 분야를 선도하고 있는 미 국방부는 레이더, 신호정보 등 광자학 기반의 기술개발사업을 진행 중이다.


광자 레이더는 300마일 되는 원거리에서 스텔스 전투기를 탐지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세계적 과학저널 'Scientific Reports'는 최근 ‘광대역 신호 생성 및 처리기능을 구비한 광자학 기반 실시간 초고해상도 레이더’라는 논문에서 광자학에 기반을 둔 고해상도 레이더가 실시간으로 광학적 생성 및 광대역 선형 주파수 변조(LFM) 신호처리와 관련해 성능구현을 위한 개념을 확보했다.


광대역 LFM신호는 광 주파수 4배화(quadrupling)를 통해 송신기에 생성되며, 수신된 반향은 디-첩핑(de-chirping)되어 광 주파수 혼합을 통해 저주파 신호가 된다. 


디-첩핑은 빛의 주파수/위상이 시간에 따라 연속적으로 변화하는 현상을 말한다. 


고주파수 및 큰 대역폭에서 운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저속 아날로그-디지털 변환 및 디지털 신호 처리 과정을 통해 실시간 처리를 가능하게 한다.


중국 연구진은 콤팩트한 구조 내에서 광학 신호 생성 및 디-첩핑 처리를 적용할 수 있는 광자학 기반의 실시간 고해상도 레이더를 시연했다.


시연 및 검증에는 8GHz대역폭으로 K-밴드에 운용되는 기존 레이더가 사용되었고, 실험 결과 제안된 레이더 구현 방식의 타당성과 성능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료 및 사진 출처 : USA, Russia and China next generation fighters will have Photonic radar for long range detection of stealth planes, nextbigfuture.com, 국방기술품질원>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