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3 (월)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2.8℃
  • 흐림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5.6℃
  • 흐림대구 21.9℃
  • 울산 23.6℃
  • 구름많음광주 27.2℃
  • 부산 24.3℃
  • 흐림고창 26.7℃
  • 흐림제주 27.7℃
  • 흐림강화 22.3℃
  • 흐림보은 24.8℃
  • 흐림금산 23.8℃
  • 구름많음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4.7℃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배너
배너

LIG넥스원, 대화력전'대포병탐지레이더-II' 본격 전력화

대화력전 핵심장비, 방위사업청과 1,810억 규모 양산 계약 체결


 

대화력전 수행체계의 핵심장비인 대포병탐지레이더-II’가 우리 군에 본격 전력화된다.

 

LIG넥스원은 방위사업청과 대포병탐지레이더-II 양산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계약금액은 1,810억 원으로 2022년까지 양산이 진행될 예정이다.

 

대포병탐지레이더-II’는 날아오는 포탄을 탐지, 역추적하여 화포의 위치를 아군 포병부대에 전파하는 역할을 수행하는 대화력전 수행체계의 핵심장비이다. 2011년부터 업체주관 사업으로 개발이 진행되어 왔으며, 20174월 진행된 시험평가 전 항목에서 요구기준을 충족해 전투용 적합판정을 받았다.

 

우리 이 해외로부터 도입하여 사용 중인 아서-K’에 비해 탐지범위 및 작전지속능력이 30~40% 획기적으로 향상되었고, 국산화율이 95%에 달하여 신속하고 원활한 군수지원이 가능한 것은 물론 유지보수 비용 절감과 수입대체 효과도 기대되고 있다.

 

또한 탁월한 작전성능으로 유럽 및 중동 등 해외시장에서도 큰 관심을 받고 있어 향후 대규모 수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더불어 양질의 일자리 창출은 물론 레이더 관련 분야 전반에 걸친 기술파급 효과를 통해 국가 산업 경쟁력 향상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LIG넥스원 김지찬 대표는 대포병탐지레이더-II는 높은 성능과 가격경쟁력으로 해외에서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우수한 무기체계라며 성공적인 양산 및 전력화를 위해 일정품질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LIG넥스원은 대포병탐지레이더-II’의 성공적인 개발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1712월 방위사업청 주관으로 진행된 국방 연구개발 장려금 수여식에서 금상을 수상한 바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