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01 (월)

  • -동두천 15.0℃
  • -강릉 15.9℃
  • 맑음서울 16.6℃
  • 박무대전 15.3℃
  • 맑음대구 17.8℃
  • 맑음울산 16.9℃
  • 박무광주 15.4℃
  • 박무부산 17.5℃
  • -고창 14.1℃
  • 맑음제주 20.1℃
  • -강화 15.1℃
  • -보은 13.9℃
  • -금산 14.3℃
  • -강진군 16.4℃
  • -경주시 17.2℃
  • -거제 18.6℃

국방안보산업

전체기사 보기
배너


KAI, KT-1P 최종호기 적기 납품 "페루수출 성공적 완료"

남미뿐 아니라 미국, 보츠와나 등 추가 수출도 긍정적 영향 기대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페루 수출형 무장겸용 훈련기 KT-1P를 최초 인도 3년 만에 20대를 모두 페루 공군에 인도함으로써 성공적으로 사업을 종료했다고 밝혔다. 지난 7일(현지 시간) 페루 리마 라스팔마스 공군 기지에서 페루 대통령 주관으로‘KT-1P 최종호기 납품행사’가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하성용 KAI 사장과 장근호 주 페루 대사, 방산물자교역지원센터(KODITS) 안성일 센터장을 비롯해 페루 페드로 파블로 쿠친스키 대통령, 니에토 국방장관, 휘게로아 국방차관, 라미레스 공군총장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KAI 하성용 사장은 “페루 KT-1P 생산기지는 남미지역의 공동마케팅 기반을 구축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성공적 납품을 위해 힘써준 조종사와 정비사 및 세만(SEMAN) 직원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도 KAI가 페루 공군의 전력 강화에 한층 더 기여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KAI는 지난 2012년 페루와 KT-1P 20대 수출 계약을 체결했으며 최초 4대는 KAI에서, 나머지 16대는 페루 현지 세만에서 생산했다. 또한 현지 생산 공장건설 등 페루 수출과 연계한 양국 간 산업협력도 성공적으로 종료되었다. KT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