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5 (일)

  • 맑음동두천 29.0℃
  • 맑음강릉 24.4℃
  • 구름많음서울 29.9℃
  • 구름많음대전 29.2℃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조금울산 28.0℃
  • 구름많음광주 26.5℃
  • 구름많음부산 27.3℃
  • 맑음고창 24.1℃
  • 흐림제주 26.9℃
  • 맑음강화 27.6℃
  • 맑음보은 28.2℃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6.8℃
  • 맑음경주시 27.7℃
  • 맑음거제 26.9℃
기상청 제공

국방안보산업

전체기사 보기
배너


KAI, FA-50·수리온으로 아르헨티나 집중공략

김조원 사장, 아르헨티나 정상과 방산협력 강화 방안 협의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이 아르헨티나를 집중공략해 국산 항공기 수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KAI 김조원 사장은 지난 4월 29일 아르헨티나를 방문해 마우리시오 마크리(Mauricio Macri) 대통령, 가브리엘라 미케티(Gabriela Micheti) 부통령 등 고위급 인사와 면담시간을 갖고 FA-50, 수리온 수출 및 산업협력에 관해 심도 있는 논의를 나누었다. 김 사장은 아르헨티나 마크리 대통령과의 면담에서 FA-50, 수리온을 설명하며“방산협력이 양국 간의 경제협력으로 확대되는 돌파구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이에 마크리 대통령은“실무적으로 잘 협의해서 추진해 주길 바란다.”며 긍정적으로 화답했다. 미케티 부통령은 수리온 헬기와 항공산업 협력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항공산업은 경제회복이 시급한 아르헨티나에 최적의 산업”임을 강조하며 KAI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또한,“산업협력을 통하여 KAI의 남미시장 전초기지로서 아르헨티나가 큰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김 사장은 “수리온 구매 시 아르헨티나 치안강화는 물론 산업협력 확대로 이어져 아르헨티나의 항공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답변했다.아르헨티나 공군



배너

최신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