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8 (월)

  • -동두천 28.9℃
  • -강릉 26.1℃
  • 연무서울 29.4℃
  • 구름많음대전 30.1℃
  • 구름조금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6.2℃
  • 구름조금광주 30.0℃
  • 구름많음부산 24.6℃
  • -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23.6℃
  • -강화 27.0℃
  • -보은 30.9℃
  • -금산 29.9℃
  • -강진군 27.6℃
  • -경주시 29.2℃
  • -거제 26.7℃
기상청 제공
배너


유디치과, 치과에서 뽑은 금니 돌려받을 수 있다
서울 금천구에 사는 대학생 정 모씨(26)는 어릴 적 시술 받은 금니에문제가 생겨 치과병원을 찾았다. 치과병원 측은 기존에 사용하던 금니를 떼어내고 어금니 치료를 한 뒤그에 맞춰 새로 금니를 씌웠다. 정씨는 치과 직원에게 금니를 어떻게 처분하는지 물어보니 치과직원은 뽑은금니는 의료폐기물이기 때문에 치과에서 폐기가 원칙이라고 하였다. 정씨는 당연히 자신의 소유라 생각했던금니를 돌려받고 싶은데 어떻게 말해야 될지 혼란스러웠다 치과에서 치아에 충치가 있거나 통증으로 사용이 불가능한 경우 치료를 하고 손상된 부위를 금으로 메우거나 씌우는보철치료는 일반적이다. 그 중 귀금속인 금을 사용하는 시술의 경우 치료비는 더욱 높아질 수 밖에 없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2018년 4월 2일 기준으로 전국 481개의 의료기관의 골드크라운(금니) 치료비를 분석한 결과 전국 최저가가 20만원, 최고가가 75만원으로다양하며, 낮은 가격을 보더라도 보험적용이 되는 아말감에 비해 비싼 편이다. 따라서 환자의 입장에서 치료비가 비싼 만큼 금니를 돌려받을 수 있다면 진료비 부담이 다소 줄어들겠지만 위 사례와같이 치과는 원칙적으로 금니를 의료폐기물로 분류하여 폐기해버리기 때문에 환자의 입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