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6 (토)

  • -동두천 21.5℃
  • -강릉 15.4℃
  • 맑음서울 21.7℃
  • 연무대전 22.5℃
  • 맑음대구 20.6℃
  • 맑음울산 18.3℃
  • 맑음광주 21.2℃
  • 맑음부산 18.1℃
  • -고창 17.7℃
  • 맑음제주 19.4℃
  • -강화 19.8℃
  • -보은 19.3℃
  • -금산 19.6℃
  • -강진군 20.0℃
  • -경주시 17.3℃
  • -거제 19.6℃
기상청 제공

뉴스섹션

전체기사 보기
배너


한국산 전자개표기, 이라크 부정선거 의혹 휩싸여

재검표 결과 두려운 이라크 선관위

VOA(미국의 소리)는지난19일(현지시간)보도를 통해, 이번에 치러진이라크 총선에서 부정선거 의혹과 수(手)개표 요구가 빗발치자, 이라크 선관위 위원장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일괄적 재개표를 실시하게 되면 새로 도입된 전자시스템이 실패로 그려질까 노심초사 중이라고한 선관위 위원의 발언을 전했다. 미국의 소리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사이드카케이 선관위 위원은수작업을 통한 재검표 요구가전자개표기의실패로 비치게 될까 두려운 다른 선관위원들에 의해거절당했다고 주장했다. “나는 그들에게 투명성을 가지고 일해야 한다고 했다.뭘 두려워하는 걸까요?" 카케이는 VOA에 폭로했다. "투표용지의 25% 혹은 최소한 5%에 대해 수작업으로 재검표하자고 제안했지만 그들은 그렇게 하길 거부했다.” 이라크 선관위는 9명으로 구성된위원회가 이끌고 있으며, 선거 시행 및 선거 관련 불만사항 조사에 관한 전권을 쥐고 있다. 이 문제에 관해서 다른선관위 위원들과는 연락이 닿지 않았다. IS(이슬람국가) 출현 이후 첫 번째 선거 지난 2014년 이라크 몇몇지역 내 이슬람 국가 출현 이래 처음으로 지난 12일, 이라크는 새로운 의회와 정부를 선출하는 선거를 치렀다. 이라크 선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