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6 (일)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배너
배너

소링이글 훈련, 한국 공군 전술 업그레이드

공군이 대량으로 침투하는 적 항공기를 저지하는 ‘소링이글(Soaring Eagle)’ 훈련을 실시했다. 7일 공군은 지난 1일부터 오는 8일까지 제29전술개발훈련비행전대(이하 29전대)에서 올해 후반기 '소링이글' 훈련을 한다고 밝혔다. 

소링이글 훈련은 기습 침투하는 대량의 적 항공기를 저지하기 위한 한국 공군의 단독 대규모 전역급 공중전투훈련으로 적 도발 상황에 대비한 공군의 확고한 영공방위 대비태세와 즉각적인 응징능력을 확인이 목적이다. 지난 2008년부터 매년 두 차례씩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공중전투사령부 주관으로 시행 중이다. 공군 F-15K, (K)F-16, FA-50, F-4E, F-5 전투기와 KA-1 공중통제공격기, E-737 항공통제기, CN-235 수송기, HH-60 헬기 등 50여대의 항공전력과 500여명의 임무요원이 참가했다.

이번 훈련은 상황별 시나리오에 따라 아군인 '블루 에어(BA)'와 가상 적군인 '레드 에어(RA)'로 팀을 나눴다. 가상 적군팀은 아군이 적의 공중전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시나리오에 맞춰 북한 공군의 전력과 전술교리, 공중기동을 적용한 침투상황을 조성했다.


7일에는 상대의 핵심전력과 도발 원점을 타격하는 대규모 공격편대군 훈련이 실시됐다. 이날 훈련에서 아군 전력은 국지도발과 전면전 상황에 대비한 우리 공군의 작전수행 능력을 향상시키는 데 중점을 두고 훈련했다. ISR(감시정찰) 자산으로 획득한 시급한 긴급표적(TST)을 공격하는 공중비상대기항공차단(X-INT) 훈련, GPS(인공위성위치정보) 전파교란 대응훈련 등으로 구성된다. 

제29전술개발훈련비행전대장 원인재 대령은 “적의 어떠한 도발에도 신속하고 단호하게 대응할 수 있는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며 “막강한 아군의 항공력으로 적을 강력하게 응징해 대한민국과 우리 국민을 반드시 수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