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7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배너
배너

군, 북 핵실험 대응 F-15K·현무 실사격…북 핵실험장 타격 능력 과시

북한 6차 핵실험 경고차원 현무·F-15K 합동 실사격 훈련 실시



북한이 지난 9월 3일(일) 6차 핵실험 도발을 감행한 가운데, 우리 군은 4일 새벽 북한에 대한 경고 차원으로 공군과 육군이 미사일 합동 실사격 훈련을 실시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이날 사격에서 육군은 지대지탄도미사일인 현무를 동해상 목표지점에 사격을 실시해 명중시켰다. 공군은 F-15K 전투기에서 사거리 270㎞인 SLAM-ER(슬램이알) 장거리 공대지 정밀유도미사일을 발사했다.

특히, 이번 합동 실사격은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까지의 거리를 고려해 공해상 목표지점을 향해 실시됐으며, 정확히 목표물을 명중시킴으로써 유사시 적의 도발원점 및 지휘 지원 세력에 대한 정밀 타격 능력을 과시했다.

합참 관계자는 "이날 실사격 훈련은 한미 연합 무력시위에 앞서 한국군 단독전력으로 실시했으며, 추가적인 한미 연합군의 대응 조치들이 준비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실사격 훈련은 한․미 연합 무력시위에 앞서 한국군 단독전력으로 실시하였으며, 추가적인 한․미 연합군의 대응조치들을 준비 중에 있다. 또한 합동사격은 우리정부와 국제사회의 잇따른 경고에도 불구하고 6차 핵실험을 감행한 것에 대한 강력한 경고 차원에서 실시되었다. 


<영상출처 : 국방TV>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이춘근의 국제정치


배너

채우석 장군의 국방정책


배너
배너